상단여백
HOME 정책
“코로나19 등 바이러스 총력 대응”21일 대전서 '항바이러스 건강사회 구현 협의회' 창립
솔젠트, 바이오니아, 수젠텍 등 산학연 24개 기관 참여
21일 항바이러스 건강 사회 구현 협의회에 참석한 이상민 의원. <사진 제공 : 이상민의 의원실>

코로나 19같은 바이러스를 잡기 위한 대규모 협의체 '항바이러스 건강사회 구현 협의회'가 21일 창립식을 갖고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이 협의회는 코로나19를 과학기술 기반 솔루션을 찾자는 취지로 만들었다. 물론 포스트 코로나에도 능동적으로 대응한다.

KAIST 주도로 지자체는 대전시가, 대학으로는 충남대학교병원, 건양대학교병원, 한밭대학교가 참여했다. 업계에선 LG화학기술연구원이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또 요즘 진단키트 등으로 주목받는 솔젠트, 바이오니아, 수젠텍 외에도 지노믹트리, 제노포커스, 파멥신, 이앤에스헬스케어, 와이바이오로직스 등이 참여했다. 기관은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의회, ETRI,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 한국기계연구원,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한국표준과학연구원,대전경제통상진흥원, 대전과학기술총연합회가 참여했다. 이외에 대덕에서 과학기술 소식을 전하는 온라인 매체 대덕넷이 손을 맞잡았다.

협의회장은 신성철 KAIST 총장이 추대됐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이상민 의원 등 핵심 참석자를 제외하고는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신성철 총장은 "인류 역사는 도전과 대응의 역사다. 코로나 도전에 어떻게 대응하느냐에 따라 추락하는 국가와 도약하는 국가로 나뉠 것"이라며 이 협의회 지원을 당부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이 바이오헬스 분야, 항바이러스 분야에서 전 세계 중심 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민 의원은 "협의회 출범을 계기로 KAIST를 비롯한 대학·연구소·병원·산업계가 협업해서 바이러스 문제를 해결하는데 첨병이 되어달라”며 “국회에서도 법안과 예산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희범 기자  snews@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바이러스건강사회구현협의회#솔젠트#바이오니아#수젠텍#kaist#이상민의원#신성철총장#지노믹트리#제노포커스#파멥신#이앤에스헬스케어#와이바이오로직스#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의회#ETRI#한국생명공학연구원#한국화학연구원#한국기계연구원#한국지질자원연구원#한국표준과학연구원#대전경제통상진흥원#대전과학기술총연합회#대덕넷

박희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