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방SW
방위사업청-KOTRA, 중기-글로벌 방산기업 간 수출상담의 장 마련일대일 비즈니스 미팅을 위한 ‘절충교역 수출상담회’ 개최
KOTRA가 지난달 개최한 방위산업 수출상담회 현장. <사진제공 : KOTRA>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사장 권평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 간 부산 해운대 그랜드 호텔에서 '2019 절충교역 일대일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절충교역은 외국에서 군수품을 구매할 때 반대급부로 기술이전, 부품 제작·수출, 군수지원 등을 받는 것을 말한다.

절충교역 일대일 수출상담회는 절충교역이라는 지렛대를 통해 국내 중소기업이 글로벌 방산기업과 협력을 맺고 글로벌 공급선에 편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행사이다.

방위사업청은 2014년부터 여러 글로벌 방산기업을 초청하여 이러한 행사를 개최해 왔다.

이번 행사에는 미국의 보잉(Boeing)사, 레이시온(Raytheon)사 및 프랑스의 에어버스(Airbus)사가 참여했다. 국내기업은 방산 및 민수분야 40여 개의 중소기업이 참여했다.

이번 상담회에서는 방산 관련 기업 및 국방분야 참여 희망기업들을 대상으로 방위사업청의 방산육성·지원 제도의 개선 및 변경 사항에 대한 설명회도 가졌다.

지역중심 방산기업 육성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방산혁신클러스터 시범사업과 방산원가제도, 국방품질보증제도 등 방위사업청의 주요 방산육성·지원 제도와 ‘20년 달라지는 주요 개선사항 등을 설명해 국내 업체들의 보다 적극적인 국방사업 참여를 유도했다.

박승흥 방위사업청 방위산업진흥국장은  “그 간 관련 정보 등의 제한으로 글로벌 업체와 직접 대면이 어려웠던 국내 중소업체가 이러한 행사를 통해 실질적이고 유익한 수출의 기회를 발굴할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에도 이러한 행사를 주기적으로 개최하여 지속적으로 방산 수출물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김대자 KOTRA 방산물자교역지원센터장은 “한국 방산기업이 높은 경쟁력에도 불구하고 세계시장 개척 기회가 부족했다.”라며, “이번 수출상담회를 계기로 우리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보다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끝>

박희범 기자  snews@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위사업청#KOTRA#중소기업#글로벌#방산기업#수출상담#왕정홍청장#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권평오사장#절충교역#보잉#레이시온#에어버스#미국#프랑스

박희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