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iz+
한국조폐공사 7000만불 수출의 탑 받아5000만불탑 수상 5년만에 개가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가 5일 무역의 날 70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조 사장(사진 왼쪽)과 황문규 기술해외이사가 수상뒤 기념촬영했다.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www.komsco.com)가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56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7천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국내 유일의 제조 공기업인 조폐공사는 화폐 제조량 감소 등 악화되고 있는 경영환경에 대응, 적극적인 해외사장 개척에 힘쓴 결과 글로벌 경쟁 심화 등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지난 2014년 ‘5천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지 5년만에 ‘7천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수상에는 조폐공사가 사상 처음 태국에 금화 기념주화를 수출하는 등 수출시장 다변화 전략이 주효했다. 특히, 수출품목을 주화나 지폐, 은행권 용지, 불리온 메달, 전자여권 및 주민증, 지폐 제조에 쓰이는 특수안료 등으로 확대한 전략도 큰 영향을 미쳤다.

조폐공사 측은 앞으로 핵심 기술 개발을 통한 차별화 전략과 생산 효율화를 통한 가격 경쟁력 확보로 해외시장을 지속 공략해 ‘1억불 수출의 탑’ 수상에 도전할 계획이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국내 시장에 안주하지 않고 꾸준히 해외시장 개척에 힘써 세계적인 조폐·인증·보안 서비스 기업으로 커가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무역의 날’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무역협회에서 주관하는 행사다. 제품 수출 확대 및 질적 고도화, 해외시장 개척 등에 공헌한 업체나 개인을 대상으로 수출의 탑 시상과 포상을 시행고 있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조폐공사#7000만불#수출의탑#조용만사장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