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과학기술 과학기술
대덕특구 내 4개 스타트업, 해외 크라우드펀딩 9만8천달러 모집 성공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킥스타터 통해 자금조달·판로개척 동시 지원!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하 ‘특구재단’)은 대덕연구개발특구 내 스타트업 4개 기업이 해외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9만8000달러를 유치하는데 성공했다고 18일 밝혔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로고.

이들 4개사는 세계 1위 펀딩 플랫폼인 킥스타터, 인디고고, 캠프파이어에 개발 제품을 등록해 올해 들어 총 838명으로부터 약 9만8000달러 모집(평균 209% 달성률)에 성공했다.

펀딩에 성공한 4개 기업은 ▲ ㈜딥센트(스마트 향기 디바이스 ‘AROM') ▲ ㈜캠프런(고속 커피원액 추출기 ’G-presso') ▲ ㈜바이텔스(수면질 측정기기 ‘RESPIO') ▲ ㈜공생(유니버셜디자인 기능성 보조식기 세트 ’아담‘)이다. 이들은 모두 창업한지 4년 안팎의 스타트업이다.

대덕연구개발특구에서는 올 초 오픈포럼(대덕특구 창업가! 해외 크라우드펀딩에 도전하라!)을 통해 특구 창업가들에게 해외 크라우드펀딩을 알리고 참여기업을 모집했다.

이를 통해 선발된 이들 4개 기업을 대상으로 동영상·상세페이지 등 현지에서 통하는 콘텐츠를 기획·제작하고 사전마케팅을 통해 프로젝트 등록과 성공까지 펀딩 전 과정을 지원했다.

양성광 특구재단 이사장은 “킥스타터 등 해외 크라우드펀딩은 최근 국내 스타트업들이 자금조달뿐 아니라 홍보와 판로확보 등 스케일업(Scale-up)하는 주요 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다” 며 "특구 기업들이 세계시장을 무대로 스케일업(Scale-up)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허진만 기자  snews@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덕특구#스타트업#해외#크라우드펀딩

허진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