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주)미소정보기술 등 6개기업 대전으로 기술이전대전시 350억원 투자 및 지원업무 협약
안동욱 미소정보기술 대표(맨 오른쪽) 등 6개기업 대표들이 23일 허태정 대전시장(가운데)과 투자 및 지원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했다.

[취재]㈜미소정보기술(대표 안동욱)을 비롯한 4차산업혁명 선도 6개 기업이 대전으로 이전하기로 했다.

이들은 5세대(5G)전용 통신망 구축을 위한 광섬유 제작, 영상인식기술, 항공우주사업, 빅데이터 분석, 리튬이온 배터리 테스트기술 등 4차 산업혁명 기술과 관련있는 기업이다.

대전시는 23일 이들 6개사와 유치기업 투자 및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업체는 서울 2곳, 경남 3곳, 충남 1곳 등이다.

이 협약에 따라 이들은 대전 신동·둔곡 지구 및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 등에 2023년까지 3년간 350억 원을 투자해 22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이규삼 이규삼 투자유치과장은 “고부가가치를 갖춘 미래 신성장사업 기술을 갖춘 기업들이 오면 연관 산업에 파급효과가 클 것”이라며, “앞으로 민간부문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을 갖춘 성장성 높은 기업유치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희범 기자  snews@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소정보기술#안동욱대표#광섬유#항공우주#빅데이터#리튬이온#이규삼과장#투자유치과#대전시

박희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