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조황희 STEPI 원장, “4차산업혁명 시대엔 디지털세·로봇세(?)”4일 ‘2019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서 심포지움Ⅱ부문 기조발제 -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에서 기조발제중인 조황희 STEPI 원장,

“초융합 경제로 일컬어지는 제4차산업혁명은 우리에게 새로운 기회다. ”

조황희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 원장 얘기다. 조 원장은 4일 ‘2019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에서 ‘심포지움 Ⅱ’ 분야의 기조발제를 진행하며 이같이 말했다.

‘심포지움 Ⅱ’ 주제는 제4차 산업혁명이 바꾸는 경제, 사회, 문화로 잡았다.

조 원장은 “인터넷 네트워크가 지구를 덮는 초융합 경제권이 형성되고 있다”며 “화상인식기술과 연계된 다양한 서비스 기회 등 디지털 융합에 의한 새로운 기회와 도전을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 원장은 또 “디지털세, 로봇세 등의 세원발굴, 신기술 입법, 인력양성과 일하는 방식의 개혁 등 초융합경제 수용을 위한 사회적 도전과제들을 과학기술계 뿐만 아니라 비이공계 전문가들과의 협업과 국제기구와의 협업 등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2019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는 과학기술 분야 산·학·연·관·언 전문가가 한 자리에 모여 대한민국의 미래가 과학기술혁신에 달려있음에 공감하고, 국민적 관심 주제와 과학기술혁신을 중심으로 미래 비전과 발전 전략을 논의하는 장이다. 2007년부터 연례대회로 개최하고 있다.

박희범 기자  snews@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과학기술연차대회#4차산업혁명#디지털세#로봇세#조황희원장#stepi

박희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