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방SW
이상민 의원 “ICT 융합화 바탕에 SW...기관간 협력 등 지원 아끼지 않을 것”이상민의원실 주최 2019 국방SW컨퍼런스 KISTI서 열려

이상민의원(더불어민주당·유성을)과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최희윤 원장)이 주최한 ‘2019 국방SW컨퍼런스’가 27일 KISTI 대전본원에서 개최됐다.

행사 주관은 KAIST 국방AI융합연구센터와 국방소프트웨어협회가 맡았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민 의원을 비롯한 박 호 육군정보화기획참모부장(소장), 최희윤 원장, 김한성 육군정보체계관리단장, 배태민 국방미래혁신연구센터장, 김동철 ㈜티맥스소프트 사장, 김 준 슈어소프트테크 공동대표, 장재원 KAIST 교수 등 산학연관군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상민 의원은 축사에서 “ICT가 고도화되고 산업이 전방위적으로 융복합화하고 있다”며 “그 근저에 SW가 있고 SW전문가들의 보이지 않는 노고가 있다”는 말로 SW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의원은 또 “국방SW라고 해서 국방만 해야하는 것이 아니라, 육해공군 나아가 민간과도 협업이 잘되어야하는 분야가 SW”라며 “모든 네트워크가 연결되어 있는 초연결 시대이니 만큼 상호 간 벽을 허물고 네트워킹을 굳건히 해나가야 하고, 이런 부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언급했다.

최희윤 KISTI 원장은 환영사에서 “국가와 국민을 위한 데이터중심 기관이 KISTI의 캐치프레이즈”라며 “KISTI의 인프라를 기반으로 국방과도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 호 육군정보화기획참모부장은 “군은 초지능화된 군으로 진화하려고 도약을 준비중”이라며 “AI에 기반을 둔 초연결 지상전투체계인 백두산 호랑이 체계를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박 호 부장은 또 “SW관련 인력과 조직을 꾸준히 보강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초청강연에 나선 박재득 전 IITP 인공지능 사업단장은 ‘인공지능 기술 진화방향: 고찰과 전망’에서 현존하는 딥러닝의 약점에 대해 설명하며 현재는 AI가 딥러닝 기반 자동학습 단계이지만, 2020~2030년 3차물결로 불리는 기간에는 개념학습 및 상황문맥 인지 단계에 들어갈 것으로 예측했다.

박 단장은 “2030년 이후가 되면 AI가 협업가능한 지능을 갖게되고, 인간의 지적 능력을 거의 완벽하게 발휘하는 수준에 이를 것으로 본다”며 “지능은 중고등학교 학생 수준은 될 것”으로 내다봤다.

2부 발표에서는 강동수 국방대학교 교수의 ‘소프트웨어로 바라본 북한’이 관심을 끌었다.

김 교수는 “국제프로그램 경진대회인 ‘ICPC’에서 서울대와 김책공대가 같이 7문제를 풀어 각각 7,8위를 차지한 바 있다”며 “동아시아권 코드쉐프 경진대회에서는 김책공대가 2위, 김일성대학이 3위를 차지할 정도로 SW능력이 좋아 보인다”고 말했다.

김 교수는 “북한도 우리처럼 지역번호 02가 평양”이라며 “북한 인터넷 트래픽 수는 스타조인트벤처와 1024개, 차이나 유니콤과 189개의 IP를 빌려쓰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교수는 또 남북 SW교류 협력 현황으로 8건을 꼽기도 했다. 협력 규모는 대략 170만달러 정도 됐다.

이외에 염민선 KISTI 센터장이 ‘슈퍼컴퓨터 현황 및 활용’, HPE 측이 ‘4차산헙혁명시대, 사용자 컴퓨팅 환경의 혁신’, 김의순 KIDA 책임연구위원이 ‘NCW 구현을 위한 정보체계 개발 전략’, ㈜ ‘티맥스소프트 측이 ’소마트 서비스를 위한 클라우드 구성방안‘, KCTC의 ’여단급 과학화전투훈련‘, 조민성 슈어소프트테크(주) 소장이 ’무기체계 시스템 기능안전을 위한 결함주입 시험기술‘을 발표했다.

배일한 KAIST 교수는 ’국방 미래기술과 공유인간‘을 주제로 원격 로봇 강의를 진행해 관심을 끌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황일선 국방소프트웨어협회장은 “세계는 현재 4차산업혁명이라 불리는 ‘지능정보사회’로 급속히 전환하고 있다”며 “국방전술에 급격한 변화를 가져올 첨단 SW기술에 신속하고 포괄적으로 대응할 기술교류의 장이 됐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희범 기자  snews@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의원#ict#국방sw컨퍼런스#KISTI#최희윤원장#더불어민주당#박호육군정보화기획참모부장#배태민세터장#국방미래혁신연구센터#티맥스소프트#김동철사장#김준대표#슈어소프트테크#KAIST#국방AI융합연구센터

박희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