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방SW
대전시-교육사령부 개최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 성료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레 참가한 대전시민들. 이들은 주말 군문화를 체험하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대전시와 교육사령부가 함께 마련한 제1회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이 지난 26~27일 자운대 주도로에서 개최됐다.

올해 처음 맞는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은 교육사령부 등 18개 부대가 주둔하고 있는 국방도시의 특성을 살려 군이 갖고 있는 독특한 군 문화 콘텐츠를 체험하며 대전을 알리는 특색 있는 밀리터리(military) 축제다.

올해 첫 행사임에도 일본, 홍콩 등 해외 팬들과 전국 각지에서 7만 명 이상이 찾아 대전의 대표 군 문화 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첫날, 26일 오후 자운대 주도로 축하 개막식에서는 육군 군악대 진군의 북소리 연주로 시작해, 응답하라 1988 고경표 상병, 하이라이트의 윤두준 일병의 사회로 분위기가 달아올랐다.

이어 빅뱅의 대성, 태양 상병, 2PM의 준케이 상병, 장우영 일병, 슈퍼스타 K 출신의 이건율, G쏘울 김지현 상병, 걸그룹 플로어스 등의 공연으로 열기를 더했다.

특히 이날 생일을 맞은 빅뱅의 대성 상병은 자신의 31번째 생일에 자운대 민군화합 페스티벌이 처음 세상에 태어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축제에 의미를 부여해 눈길을 끌었다.

또 행사기간 중에는 전차와 장갑차 탑승, 드론소개 및 전시, 헌병 MC 시승식, 군견운영 시범 및 분양, 개인화기 분해 및 결합, 모의사격 훈련인 과학화훈련 체험, PX물품판매 등 시민들이 체험 할 수 있는 군 문화 부스가 인기를 끌었다.

이강혁 시민안전실장은 “처음으로 민․관․군이 함께하는 융합형 테마 축제에 차별화된 콘텐츠와 안전, 위생, 교통, 편의시설 등 소홀함이 없도록 힘을 모아준 대전시 관계자와 교육사령부 등 자운대 전 군부대와 지역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대전시 민‧군이 소통과 화합하는 명품 축제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시#교육사령부#민군페스티벌#자운대#국방도시#대전#밀리터리축제#빅뱅#태양#2pm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