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방SW
방사청,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추진
<방위사업 지원 블록체인 플랫폼>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방위사업 지원을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블록체인은 여러 대의 컴퓨터에 정보를 복제해 저장하는 분산형 데이터 저장기술이다. 다수에 의해 기록을 검증해 해킹 등 위변조를 방지하는데 유리하다.

이 블록체인 사업은 방위사업청의 사업에 대한 데이터를 관련기관 간 상호 분산저장하고 대조해 위·변조를 방지하는 체계를 구축한다.

방위사업청 뿐만 아니라 국방과학연구소, 국방기술품질원, 방위산업진흥회가 함께 방위사업의 정보 관리기관으로 참여한다.

기관 간 블록체인 진행과정을 상호 공유하게 됨으로써 방위사업의 신뢰성을 높일 수 있게 된다.

주요 사업 내용은 △방위력개선 사업에 대한 입찰부터 평가, 결과까지의 전 과정의 이력정보를 블록체인에 기록한다. 업체선정 과정을 한층 더 투명하게 관리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제안서 접수관리를 전자시스템을 통해 자동화하여 종이문서 제출에 따른 업체의 불편을 해소한다.

△군용총포화약류 운반 허가·신고업무 창구를 단일화해 방산업체의 업무 부담을 줄여준다. 그동안 군용총포화약류 운반허가신청은 방위사업청으로, 운반신고는 국방기술품질원으로 해왔다. 이번 사업추진에 따라 방위사업청이 운영하는 방산수출입지원시스템으로 운반허가신청을 하면 업무처리 과정을 블록체인으로 기록해 관련기관과 공유함으로써 신속한 업무 처리가 가능해진다.

△ 방위사업이차보전(방위산업육성자금, 국방중소기업정책자금)의 자금 신청에서부터 최종 지원까지의 전 과정을 블록체인으로 기록·관리한다. 이로써 업체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통해 관련 정보를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김태곤 방위사업청 기획조정관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 중 하나인 블록체인 기술을 방위사업 서비스에 시범 적용해 공공서비스를 혁신하고 향후 블록체인 선도 모델로 발전시킬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위사업청#방사청#블록체인#황정홍청장#블록체인플랫폼#과학기술정보통신부#공공선도시범사업#위변조#분산형데이터저장기술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