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대전, 유성 문지동-대덕 신대동 진입로 개설 예타 통과
유성구 문지동에서 대덕 신대동을 잇는 도로가 지도 위에 빨간 선으로 표시됐다.

대전시는 단절된 유성구 문지동과 대덕구 신대동을 연결하는 연장 1.3㎞, 왕복4차로 규모의 대덕특구 동측진입로 개설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예타) 조사를 최종 통과했다고 5일 밝혔다.

대전시는 예타 조사 통과로 총사업비 825억 원 중 국비 400억 원을 먼저 확보했다. 대전시는 2020년 기본 및 실시설계에 착수해 2024년 준공할 계획이다.

박제화 대전 교통건설국장은 “대덕특구 동측진입로가 개설되면 광역BRT 운행에 따라 왕복 4차로로 축소운영 중인 천변도시고속화도로의 교통 정체가 해소 될 것이고 대덕구에서 행정타운 구축사업으로 추진 중인 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의 성공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