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과학기술
KRISS 박상열 원장, 국제도량형위원회(CIPM) 위원 피선
KRISS 박상열 원장이 국제도량형위원회(CIPM) 위원(맨 오른쪽)으로 선출됐다.

한국표준과학연구원(KRISS) 박상열 원장이 16일(현지시간), 프랑스에서 열린 제26차 국제도량형총회(CGPM)에서 전 세계 측정표준 최고 자문기구인 국제도량형위원회(CIPM)의 위원으로 선출됐다.

박상열 원장은 단백질분석분야의 연구개발 전문가로, CIPM 산하 단백질분석 실무그룹 의장 활동 등을 통한 글로벌 리더십과 연구역량을 인정받아 CIPM의 위원으로 최종 피선됐다.

CIPM은 전 세계 100개국 이상의 회원국이 참여하는 국제도량형총회(CGPM)의 실질적인 운영을 담당하는 상임위원회에 해당한다. CIPM은 국제적으로 제기되는 측정표준 및 정밀측정기술 분야의 이슈를 발굴하고, 이에 필요한 글로벌 측정과학의 방향 및 발전전략을 설정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CIPM은 각기 국적이 다른 18명의 세계적인 측정과학 전문가로 구성되며, 매년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국제도량형국(BIPM)에서 회의를 개최한다.

한국이 CIPM 위원을 배출한 것은 이번이 네 번째로, 1996년에 정명세 박사(KRISS 6대 원장)가 한국 최초로 CIPM 위원으로 선임되었으며, 2008년 정광화 박사(KRISS 9대 원장) 및 2013년 강대임 박사(KRISS 11대 원장)가 선임된 바 있다.

KRISS 박상열 원장은 “CIPM 위원 선출은 기본단위 4개가 재정의되는 역사적인 시점에 기관 및 국가적 측면에서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여 측정과학의 발전 및 우리나라의 위상 제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위원직 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선출 소감을 밝혔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RISS#박상열원장#국제도량형위원회#CIPM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