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대전 사이언스콤플렉스 공사들어가6000억 들여 2021년 완공
<사이언스컴플렉스 위치도>

대전광역시는 28일 오후 사이언스콤플렉스 건립 예정부지에서 착공보고회를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사이언스콤플렉스는 당초 6월 초 착공을 목표로 했으나, 시민들의 불안감을 불식시키기 위해 속도감 있게 행정절차를 마무리한 결과, 예정보다 빠르게 착공하게 됐다.

이날 착공 보고회에는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과 신세계건설 문길남 부사장 등 관계 인사만 참석해 그동안의 사업 추진경과와 향후 공사 일정 등을 보고받고 이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재관 시장 권한대행은 “사이언스콤플렉스가 완공되면 과학과 문화, 여가생활 등 모든 것이 한자리에서 가능한 대전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며 “공사 기간 중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2021년 준공 예정인 사이언스콤플렉스는 6000여 억 원의 대규모 사업비가 투입되며, 향후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고 중부권 관광산업을 선도할 랜드마크로 조성될 예정이다.

지하5층, 지상43층, 연면적 279,263m2 규모로 조성되는 사이언스콤플렉스는 호텔, 근린생활시설, 과학 및 문화체험시설 등의 복합 엔터테인먼트로 건립되며, 시민들의 여가와 휴식을 위해 대규모 옥상정원과 광장이 조성된다.

한편, 신세계 측은 지난해 12월 사이언스콤플렉스 기공식을 시민들과 함께하는 행사로 개최한 만큼 이번 착공에는 보고회 외에 별도의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사이언스콤플렉스#사콤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