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과학기술 과학기술
"기적을 넘어 국민 속으로!"...삶의 질 높이는 '국민의 KIST' 선언KIST, 9일 제52주년 개원 기념식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은 개원 52주년을 맞아 9일 오전 11시부터 성북구 하월곡동 본원에서 주요 외빈과 임직원 등 약 4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2주년 개원기념식을 개최한다.

KIST 이병권 원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과거의 성과들에 대한 자부심을 바탕으로 과학기술의 패러다임의 변화를 주도하겠다"며 "기적을 넘어 국민 속으로 다함께 들어가자”고 말했다.

오명환 KIST연우회장은 축사에서 “KIST는 대한민국 과학기술계 맏형이자 리더로서 깊이 고민하고 누구보다 멀리보고, 먼저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KIST 제52주년 개원기념식 부대행사로 KIST 초대소장인 최형섭 박사의 ‘흉상 제막식’이 열린다. 흉상 제작 작가로 선정된 가천대학교 조소과 임영선 교수가 최형섭 박사의 정신과 인품을 담은 작품을 제작했다. 융상은 KIST 본관 1층 로비, KIST 역사관에 각각 1점씩 전시한다.

KIST 이병권 원장은 “초대소장인 최형섭 박사의 업적과 정신을 기리고 KIST의 연구자들에게 그의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자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IST52주년#삶의질#국민의KIST#기적을넘어국민속으로#이병권원장#최형섭소장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