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iz+
세종 합강리(5-1) '제로에너지 스마트도시' 사업 내년도 본격화
세종 제로에너지스마트도시 위치도.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 이하 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본부장 조성순)는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합강리(5-1생활권) ‘제로에너지 스마트도시’ 계획수립을 2018년에 본격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세종 합강리(5-1생활권) ‘제로에너지 스마트도시’는 기존의 제로에너지빌딩 시범사업 같이 건축물 중심에서 벗어나, 도시 단위(여의도 면적 규모: 약 274만㎡)로 확장된 에너지 절감 중심의 친환경 미래도시를 지향한다.

행복청은 기존과 차별화된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 6월 도시건축 분야 외에 에너지 분야 및 사업추진전략 분야를 포함하여 지구단위계획 설계팀(한국종합기술 등)을 선정하였으며, 도시특화 전문위원(Master Planner)도 도시건축 분야(김우영 성균관대학교 건축학과 교수)와 에너지 중심 스마트 분야(이승복 연세대학교 건축공학과 교수)를 공개공모를 통해 각각 선정한 바 있다.

2018년 상반기까지 토지이용계획 등 개발계획과 각 구역별 신재생에너지 기술 적용방안 등 지구단위계획을 수립하고, 2018년 말까지 도시단위 스마트그리드 적용 등 에너지 분야의 실행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세종 제로에너지 스마트도시 기본구상 모델.

ScienceNews  webmaster@s-news.kr

<저작권자 © Science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종#합강리#제로에너지스마트도시#행복청#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ScienceNews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